(등록일: 2023-04-06 / 조회수: 33774 회)
기아, 2023 뉴욕 오토쇼서 ‘The Kia EV9’ 북미 최초 공개
글쓴이 카투비 출 처 뉴스와이어
내 용


 

 기아가 5일(현지 시각) 미국 뉴욕 제이콥 재비츠 컨벤션 센터(Jacob Javits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린 2023 뉴욕 국제 오토쇼(2023 New York International Auto Show)에서 ‘The Kia EV9(더 기아 이 브이 나인, 이하 EV9)’을 북미 최초로 선보였다.


기아가 지난달 론칭한 EV9은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에 기반한 기아의 두 번째 전용 전동화 모델로, 기아가 글로벌 전동화 선도 브랜드로 도약하는 데 핵심적 역할을 할 플래그십 전동화 SUV다.

기아는 이번 뉴욕 오토쇼에서 EV9을 공개하면서 이동에 대한 개념과 방식을 바꿔 북미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겠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 EV9은 고객이 차량 내 다양한 활용 가치를 발견하고 편안하게 머무를 수 있는 이동 수단 이상의 공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아 북미권역본부 윤승규 부사장은 “EV9은 기아의 SUV에 대한 노하우와 EV 전문성을 바탕으로 탄생한 모델”이라며 “높은 수준의 상품성을 바탕으로 북미 고객을 만족시키는 사양을 두루 갖춰 대형 전동화 SUV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EV9은 기아의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를 바탕으로 ‘자연에서 온 대담함’이라는 디자인 방향성을 반영해 당당한 외관과 개방감이 뛰어난 실내 공간을 갖췄다. 또 ‘인간 삶을 위한 기술’을 실내 곳곳에 반영해 고객의 이동 경험을 새롭게 해줄 다양한 사양을 직관적이고 간결하게 배치했다.

EV9은 SDV(Software Defined Vehicle)로서의 충실한 기능도 갖췄다. 첨단 주행 보조 기능인 △고속도로 자율주행(Highway Driving Pilot, HDP(현지명 AHDA)), 차량 구매 이후에도 언제든지 사양을 추가할 수 있는 △기아 커넥트 스토어, 내비게이션 지도 정보는 물론 차량의 각종 기능을 손쉽게 최신 상태로 유지할 수 있는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등의 첨단 신기술을 대거 적용했다.

또, 99.8kW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하고 △3D 언더커버 △19/20/21인치 공력 휠 △전면 범퍼 에어커튼을 적용해 국내 기준 1회 충전 시 500km 이상의 주행가능거리를 달성하는 것을 인증 목표로 하고 있다(19인치 휠 2WD 모델 기준, WLTP 기준은 541km 이상).

기아는 올해 4분기 EV9을 북미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기아는 2024년에 미국 조지아 공장에서 EV9을 생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EV9은 기아가 북미에서 생산하는 첫 전용 전기차가 된다.

지난달 말 EV9이 전 세계에 공개되자 미국 주요 자동차 매체의 관심도 이어졌다.

미국 대표 자동차 전문지 카앤드라이버는 EV9은 3열 SUV 시장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전동화 모델이므로 EV9의 데뷔는 특히 중요하다고 분석했으며, 모터트렌드는 새롭게 공개된 EV9은 환상적이라고 호평했다.

한편 기아는 4월 16일(현지 시각)까지 진행되는 이번 뉴욕 오토쇼에서 1890㎡(약 572평) 규모의 전시 공간을 마련하고, EV9 외에도 △EV6 GT △텔루라이드 △쏘렌토 HEV △스포티지 HEV △니로 EV 등 총 24대의 차량을 전시한다.

 

 
 
창원중고차 일진자동차매매상사   경상남도 창원시 의창구 무역로 489, 1호(팔용동, 천차만차매매단지)
사업자번호 : 543-30-00668    대표자 : 공창규    상담문의 010-8942-9678 / 010-4547-3396
대표전화 055-288-0407    팩스 055-288-0391   
Copyright ⓒ 2008 jkcpmy.com All Right Reserved.
 
Untitled Document